고려대병원, 중국 광동과기연구회와 공동 협력 체결

양 기관 의료산업 경쟁력 강화 및 의학기술 발전 기여
기사입력 2019.08.12 13:30 조회수 46,738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kP4xJ4ZS1P6Qjm1XwbNmfLJNYokEm_s1.jpg

 

 

 

고려대병원이 우리나라 의료산업 발전과 성장을 위해 중국과 공동 협력을 체결했다.

 

지난 10, 고려대학교병원 의료기기상생사업단은 중국 광동성 광저우시에서 광동과학학·과기관리연구회와 의료산업 연구개발, 시장진출 및 인력 교류에 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금번 협약은 고려대학교병원과 중국 광동과기연구회의 상호존중과 신뢰를 바탕으로 양 기관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것으로, 의료산업 분야의 연구개발, 임상연구 및 시장진출 등 의학기술과 의료산업 발전에 기여하기 위한 목적으로 추진됐다.

 

또한 협약은 광동성 과학기술청 기관과 한국 병원과의 의료기기분야 최초 협약으로 양 국가의 중점산업 분야인 의료기기산업 발전의 교두보 마련에 의미가 깊다.

 

공동협약을 체결한 광동과기연구회는 광동성 과학기술청 산하 기관으로 의료산업을 포함한 과학기술산업분야 전반에 대한 대학, 연구소, 기업 등을 총괄 지원하는 성 내 최대 조직이다.

 

이 자리에는 광동성 과학기술청 허띠화 부청장과 광동과기연구회 야오화롱(姚化榮) 이사장 및 광동의료기기연구소, 광동약학대학, 중국과학원심천선진연구원 등 유관기관 관계자가 참석했다.

 

광동성은 중국 31개의 성 가운데 최초로 GDP 규모 1조 달러를 돌파해 한국과 경제규모가 비슷한 중국 내 가장 큰 성이다. 최근 의료기기산업을 중점육성산업으로 광동성을 지정했으며, 광동과기연구회와 광동의료기기연구소의 유기적인 협력으로 급속하게 발전하는 의료기기 및 의료서비스 산업에 적극 지원하고 있다.

 

박건우 단장은 의료산업관련 진흥과 발전을 위한 공동연구개발과 기술교류에 관한 공동 협력을 통해 양 기관은 물론 양 국가가 더욱 발전할 수 있는 상생의 자리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한편, 고려대학교병원 의료기기상생사업단은 산업통상자원부의 병원-기업 소통 가속화를 위한 의료기기개발 R&D플랫폼을 수행 중이다. 의료기기개발의 다양한 산업분야의 전문가들을 연결해 의료기기산업 생태계 조성에 단단한 기반을 다지고 있다.

 

 

 

의료관광신문

<저작권자 © 메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효 기자 skilleddoctor@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메디타임즈 & meditime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