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료의약품 등록제도(DMF) 관련 해설서 발간!

식약처, ‘원료의약품 등록에 관한 규정’ 해설서 제4개정판 발간
기사입력 2019.12.28 04:30 조회수 46,508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png

 

 

 

 

 

 

의약품 안전관리와 품질확보를 위해 식약처가 의약품 규정에 관한 해설서 발간에 나섰다. 이달 27,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원료의약품 등록에 관한 규정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원료의약품 등록제도(DMF) 해설서를 발간했다고 밝혔다.

 

원료의약품 등록제도(DMF, Drug Master File)’는 우리나라에서는 지난 20027월부터 도입한 제도로, 의약품의 품질을 보다 철저하게 관리하기 위해 완제의약품을 제조할 때 등록된 주성분만을 사용하도록 의무화한 것이다.

 

미국·유럽 등은 주성분 전체가 등록대상이나, 국내는 신약의 원료의약품, 식품의약품안전처장이 정하여 고시하는 원료의약품 등이 등록 대상이다.

 

현재는 이미 허가(신고)된 완제의약품의 주성분 중 의약품동등성확보 필요 성분은 단계적인 확대를 추진하고 있다. 오는 20201년은 상용의약품, 22년에는 고가의약품으로, 2023년은 기타의약품 등으로 확대될 예정이다.

 

금번 해설서는 지난 10월 개정된 원료의약품 등록에 관한 규정’(식약처 고시)을 반영하는 한편, 변경등록 및 변경보고 기준을 명확히 했다.

 

주된 내용은 외국 공정서(USP, EP) 개정에 근거한 중금속 시험항목삭제 미분화 원료의약품 관리기준 설정 화학의약품 및 한약(생약)제제 해설서 통합 등으로 구성됐다.

 

식약처는 금번 원료의약품 등록제도(DMF) 해설서(4개정판) 발간으로 국내 원료의약품 관리수준을 한 단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앞으로도 의약품 안전관리와 품질확보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의료관광신문

<저작권자 © 메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효 기자 skilleddoctor@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메디타임즈 & meditime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