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코올성치매증상 '블랙아웃'에 유의하세요!

기사입력 2020.02.09 14:19 조회수 48,795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소올한의원.jpg

(사진제공=소올한의원)

현대사회의 직장인이라면, 잦은 음주 문화에 노출 될 가능성이 높다. 그 이유는 업무 스트레스에 의한 스트레스 해소용으로도 사용되기도 하고, 또는 피할 수 없는 인간 관계를 위한 술자리, 이는 어떻게 보면 해소용이라기보다는 의지 없는 술자리는 오히려 스트레스를 유발하는 자리가 될 수도 있다. 물론, 사회생활을 위해서는 어쩔 수 없는 경험이라고는 하지만, 가장 큰 문제는 과도한 음주가 곧 '블랙아웃'을 유발할 수 있다는 것이다. 이는 일상생활에도 영향을 줄 만큼 그 후유증이 매우 크고 또 알코올성치매로 이어질 수도 있기 때문에 결코 그 자리를 자주 갖는다는 것은 좋은 습관이 아니다.

 

 알코올성치매를 유발하는 블랙아웃 현상의 사전적 의미를 가장 심플하게 이야기하자면 '암전 현상'이라 할 수 있다. 특히, 잦은 음주 문화를 가진 우리나라인 경우, 과도한 음주 탓에 그 술자리에 있었던 일을 제대로 기억하지 못하고 필름을 끊기는 현상이 생길 때를 말한다.

 

 최근 직장인 여성 170명을 상대로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35%가 한 번쯤 경험해봤다고 이야기하기도 한다. 이러한 현상이 나타나면 뇌가 보내오는 적신호 자체가 우리 뇌 건강에 치명적일 수 있다는 것이다. 알코올은 우리 혈관을 통해서 몸에 흡수되는 것이 기본 원리인데, 혈액 속에 이것이 침투하여 일시적으로 뇌 기능을 마비시켜 블랙아웃과 같은 현상이 나타나는 것이다. 뇌의 '기억' 부분을 담당하는 측두엽해마가 알코올로 인해 차단되어 버린다면, 기억이 제대로 기억되지 못하고, 저장되지 못하는 것이다.

 블랙아웃 현상으로 인해 머리가 아파오며, 뇌에 치명적인 손상을 입히는 직접적인 계기가 될 수 있 있다. 또한 계속된 뇌손상은 알코올성치매가 될 수 있다는 것을 기억해야 한다.

 

 이러한 알코올성치매 역시 뇌 질환의 일종이기 때문에, 뇌가 보내는 신호를 결코 무시해서는 안 된다. 그러므로, 술자리를 갖더라도 건강한 음주 습관을 기억해야 할 필요가 있다.

 

 1. 잦은 음주 및 폭음 금지

 2. 혼술은 가급적 자제하기

 3. 음주 후에는 3일 이상 금주 습관을 가지기

 4. 해장용 술을 마시는 것 자제하기

 5. 블랙아웃 현상이 나타날 시, 본인의 음주 습관 점검하기

 

 알코올은 우리 몸에서 해독되는데 까지 72시간이 걸린다. 가급적이면 음주 전후, 충분한 수분 섭취를 통해서 간에 무리가 갈 수 있는 요소를 줄여줄 수 있는 노력이 필요하다.

 

 또한, 환자는 스스로 자신이 치매를 가지고 있는 지 알기 어렵다. 어느 순간 건망증과 같은 기억이 끊임 없이 반복된다면, 한 번 의심해 볼 필요가 있다. 이는 곧 노인성 질환으로 빠르게 전이시키기 때문에 조기 치매를 유발할 수 있다. 무엇보다 뇌가 건강해야 치매를 비롯하여 뇌졸중, 파킨슨병과 같은 뇌 신경질환에 있어서 안전할 수 있기 때문이다. 특히 음주문화의 큰 문제점은 이렇게 질병을 유발하는 것도 있지만, 음주 뒤에 정신이 불안전한 상태에서 운전대를 잡거나 하는 등의 2차적인 추가 피해를 유발하는 행동들인데, 이는 살인 미수와도 같은 행동이고 자신 스스로를 제어하는 것이 불가능하기 때문에, 만약 스스로의 노력이 어렵다면 병원의 도움을 받아 볼 필요도 있다.

 

 

 

 

 

 

 

 

 

 

 

[백소예 기자 web@netpro.co.kr]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메디타임즈 & meditime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