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 약대동 병원공사장서 옹벽 붕괴돼 2명 사망

병원 공사 현장에서 근무 중에 사고 발생… 정확한 경위 조사 중
기사입력 2019.11.17 19:30 조회수 45,429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hospital-1477433_960_720.jpg

 

 

 

경기도 부천지역에서 근로자 두 명이 숨지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

 

이달 17, 경기 부천소방서는 경기도 모 병원 공사 현장에서 옹벽이 무너짐으로 인해 작업자 2명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소방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10분경 경기 부천시 중동로의 한 병원 3층 확장공사 현장에서 51세 근로자 A씨와 56세 근로자 B씨가 옹벽에 깔려 숨졌다.

 

근로자 A씨는 옹벽에 깔려 현장에서 숨지고, 근로자 B 씨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던 도중에 숨진 것으로 확인됐다.

 

이들은 병실 확장 및 재단장 작업에 투입돼 근무하는 도중 사고를 당한 것으로, 확장공사는 근로자 7명이 작업중이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현재 현장 목격자 및 공사 관계자 등의 진술을 바탕으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의료관광신문

<저작권자 © 메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효 기자 skilleddoctor@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메디타임즈 & meditime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