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방송

한국, 전세계가 인정한 ‘올해 의료관광 국가’
말레이시아에 한의약 전파… 환자 유치 기대
뉴스
만성뇌혈관질환 인체자원 공개설명회
명의를찾아서
2020
만성뇌혈관질환 인체자원 공개설명회
만성뇌혈관질환 인체자원 공개설명회
질병관리본부 국립보건연구원은 12월 5일 서울 중구 서울스퀘어에서 만성뇌혈관질환 인체자원 공개설명회를 개최하고, 다양한 보건의료연구에 즉각 활용될 수 있는 만성뇌혈관질환자 760명분의 정밀의료 인체자원을 공개했다. 인체자원에는...
제11대 자활명장 선정
제11대 자활명장 선정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제11대 자활명장”으로 휴먼 협동조합 나현숙 대표와 푸른우리 사회적협동조합 박형래 대표를 선정하고, 12월 5일(목) 오전 10시 K-BIZ 중소기업DMC타워(서울시 마포구 상암로 189) 2층 DMC홀에서 시상식을 개최하였다. 휴먼 협동조합 나현숙 대표는 2008년부터 전남광양지역자활센터 자활사업에 참여했으며, 2013년에 자활기업 「휴먼 협동조합」을 창업하여 자활에 성공한 이후에도 수급자들의 자활을 돕는 일자리를 지속 제공하고 있다. 또한 투철한 사명감과 봉사정신으로 종사자들을 위한 전문 교육 프로그램도 운영하여 여성 근로자의 전문 의식 함양에도...
귀리 속 함유물질서 알츠하이머 치매 개선 효과
귀리 속 함유물질서 알츠하이머 치매 개선 효과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귀리의 ‘아베난쓰라마이드’ 물질이 알츠하이머 치매 예방과 치료에 효과가 있다는 것을 전남대학교 의과대학(조지훈, 김형석 교수 연구팀)과 함께 한 동물실험을 통해 세계 최초로 확인했다고 밝혔다. 특히, Avn-C의 항치매 활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아베난쓰라마이드(Avenanthramide, 이하 Avn)는 현재까지 보고된 곡물 중에는 유일하게 귀리에만 있는 물질이다. 전 세계 치매 환자의 60∼70%는 알츠하이머성 치매로 추산되며, 이는 뇌에 쌓인 독성 단백질 베타아밀로이드(β-amyloid)로 인해 신경세포가 손상돼 기억 형성을 방해하는 것으로 ...
감염병 예방에도 월동 준비 필요
감염병 예방에도 월동 준비 필요
미세먼지
미세먼지 "나쁨"시에는 건강수칙을 준수
미세먼지는 피부와 눈, 코, 인후 점막에 물리적 자극을 유발하고, 크기가 작아 폐로 흡입되어 호흡기에 영향을 미치며, 심뇌혈관질환(허혈성 심장질환, 심부전, 부정맥, 뇌졸중), 호흡기질환, 천식을 가지고 있는 환자(기저질환자)에게는 기존의 증상을 악화시킬 수 있다. 11월부터 3월까지는 고농도 미세먼지가 자주 발생하는 시기로 미세먼지로부터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건강수칙을 잘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 일반적으로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시에는 외출이나 실외 운동을 삼가고, 외출 후 실내에 들어오면 손, 발, 얼굴 등을 깨끗이 씻는다. 흡연은 미세먼지를 유발함은 물론 호흡기질환, 천...
노인일자리 참여 어르신과 간담회 개최
노인일자리 참여 어르신과 간담회 개최
보건복지부는 11월 22일, 군포시니어클럽을 방문하여, 노인일자리 사업의 진행 상항을 점검하고 간담회를 통해 사업 효과 확인 및 현장 의견을 청취했다. 노인 일자리 사업은 어르신의 다양한 경력과 상황에 맞춰 공공형(52만 개), 사회...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