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다잉시민운동-약사회, 아름다운 삶의 마무리 문화 조성 위해 나선다

아름다운 삶의 마무리를 위한 홍보, 관련 입법과 정책 개발위한 공동협력 및 교류 합의
기사입력 2019.11.27 21:30 조회수 45,773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약사회.JPG

(사진제공=대한약사회)

 

 

 

아름다운 삶의 마무리 문화 조성을 위해 대한약사회가 웰다잉시민운동과 긴밀한 협조에 나섰다.

 

대한약사회는 지난 26() 약사회 회의실에서 웰다잉시민운동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아름다운 삶의 마무리를 위한 공동협력 및 교류에 뜻을 모았다고 27일 밝혔다.

 

대한약사회와 웰다잉시민운동은 이 날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아름다운 삶의 마무리에 대한 문화 홍보 및 준비 지원 아름다운 삶의 마무리 관련 단체 공동협력 및 교류 아름다운 삶의 마무리에 관한 입법, 정책 개발을 위해 공조키로 합의했다.

 

웰다잉시민운동 이사장에 따르면, 웰다잉은 단순히 아픔 없이 생활하다 잘 죽는 것이 웰다잉이 아니라 죽음을 품위 있게 맞이하고 준비하는 것이다.

 

원혜영 공동대표는 웰다잉 문화 조성을 위한 관련 법률이 제정·시행되고 있는 만큼, 많은 관심과 홍보가 필요하다, “지역 주민과 긴밀한 신뢰관계가 형성돼 있는 약국이 웰다잉 문화 확산과 정착에 기여해 달라고 밝혔다.

 

시민운동 차흥봉 이사장은 아름다운 삶의 마무리는 자기 스스로 삶의 마무리를 결정하는 것이라고 설명하며, “아직 사회문화나 제도적으로 웰다잉을 실천하기 부족한 점들이 많고, 고령화 시대에 약사의 역할을 확대해 웰다잉 관련 부분에 적극 협조한다면 아름다운 삶의 마무리 문화 정착에 큰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그는 대한약사회와 함께 웰다잉 관련 실천운동에 보다 적극적으로 나설 것을 선언했다.

 

2018년 청소년 통계에 의하면 자살이 청소년(924) 사망원인 1위를 기록하고 있으며, 이는 매우 심각한 일로 대두되고 있다.

 

김대업 대한약사회장은 우리나라 전체자살률 뿐만 아니라 노인자살률도 OECD회원국중 1(인구 10만명당 26.6, 2017)의 불명예를 갖고 있음을 설명하며, 청소년 자살률은 OECD회원국 평균 자살률 보다 3배나 높은 수준임을 밝혔다.

 

약사회장은 이러한 심각한 사회문제의 해결을 위해서는 정부 혼자만의 힘으로 될 수 있는 것이 아닌 사회구성원 모두가 동참해야 가능한 것이라며, “약국이 사회안전망으로서의 기능과 역할을 보다 폭넓게 담당할 수 있도록 활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대한약사회에 따르면, 사람의 존엄을 높이는 것은 자살률을 낮추고, 죽음의 순간을 맞이해서도 그 존엄과 품위가 유지되도록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대한약사회는 오늘 협약을 계기로 웰다잉시민운동 및 관련 단체들과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대한약사회는 아름다운 삶의 마무리를 지원하고 활성화하기 위해서는 대국민 인식 개선이 필요하다, “지역약국과 방문약료 서비스 등을 통해 사전 연명의료 의향서 작성 필요성 등을 홍보·상담하는 등 웰다잉 문화 조성과 종합지원 구축 사업 등에 적극 참여해 약사·약국의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날 협의식에 함께 참석한 의료계 기관장들은 각 기관별 현황을 설명하고, 대한약사회를 중심으로 각 유관단체가 유기적으로 연계해 웰다잉 문화 홍보와 조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는 의견을 전했다.

 

 

 

 

의료관광신문

<저작권자 © 메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효 기자 skilleddoctor@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메디타임즈 & meditime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